[영화리뷰] ‘파힘’

체스 천재의 삶은 그야말로 전쟁이다. 넷플릭스 시리즈 ‘퀸스 갬빗’이 보여준 세계가 그랬다. 주인공 베스 하먼은 결국 안식을 찾았지만, 그 중 대부분의 시간 동안 승부욕에 고통스러웠다.… 더 보기 »[영화리뷰] ‘파힘’

1월 봐봐 추천 전시

유담 개인전 <간직해온 마음들> 작가 유담은 디지털 드로잉으로 풍경화를 그리는 일러스트 작가다. 자신이 느낀, 또는 느껴보고 싶은 감정들을 작품에 담아내는 그는 실제 본인의 기억과 시선들을… 더 보기 »1월 봐봐 추천 전시

1월 봐봐 추천 공연

뮤지컬 <스웨그에이지: 외쳐, 조선!> 젊고 독창적인 신진 크리에이터들의 기발한 상상력으로 만들어진 작품이다. 2019년, 2020년 공연돼 신선한 반향을 일으킨 바 있다. ‘시조’를 국가 이념으로 하는 상상… 더 보기 »1월 봐봐 추천 공연

[미리봐봄] 이패유에 의한, 이패유를 위한…영화 ‘마이 미씽 발렌타인’

‘우리 모두는 누군가의 첫사랑이었다.’ 영화 ‘건축학개론’이 남긴 이 한 마디는 어른이 된 에디터에게 일종의 위로였다. 연애사는 내가 기억하는 대로만 존재하는 게 아니라고, 쓰라린 첫사랑의 기억이… 더 보기 »[미리봐봄] 이패유에 의한, 이패유를 위한…영화 ‘마이 미씽 발렌타인’

아무도 상처받지 않는 아름다운 세상 ‘이불 밖은 위험해’

한국 SF/판타지 문학의 어린왕자, 김이환의 고요하고 아름다운 이야기들,김이환의 우주에선 “모든 것이 아름답고 아무도 상처받지 않았다”제1회 멀티문학상, 제2회 젊은 작가상 우수상,제4회 SF 어워드 장편소설 우수상 수상작가데뷔 이후 17년간 장르의… 더 보기 »아무도 상처받지 않는 아름다운 세상 ‘이불 밖은 위험해’